광고
로고

[부천시] 인천출입국외국인청 공동주관 국적취득자 증서 수여

부천시와 함께하는 국적증서 수여식…대한민국 국적취득 104명 환영

김영석 기자 | 기사입력 2024/06/19 [12:11]

[부천시] 인천출입국외국인청 공동주관 국적취득자 증서 수여

부천시와 함께하는 국적증서 수여식…대한민국 국적취득 104명 환영

김영석 기자 | 입력 : 2024/06/19 [12:11]

부천시(시장 조용익)는 지난 6월 18일 인천출입국외국인청과 공동주관으로 새롭게 대한민국 국적을 취득한 104명에게 국적증서를 수여하는 수여식을 개최했다.

 

이번 국적증서 수여는 대한민국 국적 취득자에게 대한민국 국민으로서의 소속감과 자긍심을 고취하고 수여자의 접근성 편의를 도모한 ‘찾아가는 국적증서 수여식’으로 추진됐다.

 

수여식은 장학금 전달, 백미 증정, 대통령 축하말씀(영상), 국민선서, 국적증서 수여, 소감 발표의 순으로 진행됐다.

 

국적증서를 수여받은 독립유공자 가족인 권진옥 님은 “불의의 사고로 남편과 사별하고 자녀 2명을 양육하면서 주변 기관과 지인들에게 많은 도움을 받으며 대한민국에 적응할 수 있었다”면서 “오늘 대한민국 국민이 되어 매우 기쁘다. 앞으로 대한민국 사회에서 받은 만큼 이바지할 수 있는 좋은 국민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송소영 인천출입국외국인청장은 축하인사를 통해 “대한민국 국민이 된 것을 축하한다. 대한민국 국민이 된 만큼 권리와 함께 의무와 책임을 다해주길 바란다. 앞으로도 더 살기 좋은 나라가 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공동 주관한 조용익 부천시장은 “부천시는 5만 5천여 명의 외국인 주민이 거주하고 있어 지역사회에 적응할 수 있도록 시에서 적극 지원하고 있다”면서 “국적취득을 한 104명의 부천시민이 지역사회 일원이 될 수 있도록 유대와 협력을 강화해 나가자”며 국적증서를 받은 104명을 환영했다.

 

한편, 부천시는 지역사회의 다양성을 존중하고 다문화 인식을 확산하기 위해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외국인주민지원센터를 중심으로 외국인주민의 지역사회 안정적 정착을 돕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